본문 바로가기

[문화이야기]

[MAC TIP] 맥에서 NTFS 포맷 USB 사용하기 상황 저는 집에서 주로 맥미니와 맥북프로를 사용합니다. 윈도우 노트북을 가지고 있지만 특별한 때를 제외하고는 잘 사용하지 않습니다. 데이터를 많이 옮겨야하는 일을 하기 때문에 여러개의 외장하드와 USB를 여러개 사용하고 있습니다. 하나의 USB로 LG TV, 윈도우, 맥에서 동시에 사용하는 방법이 없을까를 고민하다가 검색해 보았습니다. 증상 맥과 윈도우, LG TV에서 USB를 같이 사용하기 위해 FAT32로 포맷 하였지만, 요즘에는 4기가 넘는 파일들이 많아서 불편했습니다. FAT32로 포맷하면 4기가 넘는 단일 파일은 넣을수 없다는것을 아실겁니다. 그렇다고 NTFS로 포맷하자니 맥에서는 NTFS로 포맷된 USB를 읽기 밖에 하지 못합니다. 맥에서 NTFS로 포맷된 USB를 쓰기 가능으로 만들면 문제가..
[칼럼] 쇼미더문화 - ④ 힙합의 기원(From the Griot or Jali) 어떤 현상, 문제, 양식에 대한 뿌리 찾기는 중요한 일입니다. 뿌리를 제대로 알면 원래의 목적을 훼손시키지 않는 범위 내에서 발전시키기가 수월합니다. 힙합의 뿌리는 어디일까요? 힙합의 원초적인 뿌리를 찾기 위해서는 Afro-American 음악의 기원을 찾아야 할 것입니다. 하지만 힙합이 탄생한 시점을 기준으로 뿌리를 찾는다면 여러 가지 설 중에서 DJ 쿨 허크가 가장 유력합니다. 모두가 알고 있듯이 힙합은 DJ 쿨 허크(DJ Cool Herc)가 파티에서 디스코 음악의 반주만 나오는 구간을 연속해서 재생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그래서 DJ 쿨 허크는 힙합을 창시했고, 아프리카 밤바타가 힙합을 부흥시켰다는 게 잘 알려진 일반론입니다. 아프리카 음악 그럼 Afro-American music의 뿌리는 어디일까..
[칼럼] 쇼미더문화 - ③ 힙합의 연대기와 현재의 모습 힙합의 연대기 올드스쿨, 골든에라, 뉴스쿨 등의 단어는 힙합의 연대기를 의미합니다. 평론가마다 저마다의 기준이 있지만, 보편적인 기준으로 나눠보자면 힙합의 시작을 70년대 후반으로 잡습니다. 이는 올드스쿨의 시작을 의미합니다. 80년대 후반까지를 올드스쿨로 나누고 80년대 후반부터 90년대 초반 까지를 올드스쿨과 뉴스쿨 사이의 과도기 시대로 잡습니다. 90년대는 힙합의 가장 큰 부흥기를 뜻하는 골든에라로 부릅니다. 골든에라와 중첩된 90년대 초반부터를 뉴스쿨이라 부릅니다. 저번 칼럼을 읽지 않은 분들은 읽어보시고 동영상 시청을 하기 바랍니다. [칼럼] 쇼미더문화 - ② Oldschool 힙합 vs Newschool 힙합 이 동영상을 만든 사람은 연대기를 어떻게 나눴는지 모르겠지만 사실 에미넴도 뉴스쿨 뮤..
[칼럼] 쇼미더문화 - ② Oldschool 힙합 vs Newschool 힙합 유투브를 보다가 재미있는 영상이 있어서 가지고 왔습니다. 올드스쿨 힙합과 뉴스쿨 힙합을 비교한 동영상입니다.일단 아래 영상을 같이 보시죠! OLD SCHOOL LIST NEW SCHOOL LIST Cypress Hill - How I Could Just *ill a Man Lil Yachty x Riff Raff - NeoN DeReK JeTeR Rae Sremmurd - Swang Kris Kross - Jump Lil U*i Vert - Money Longer Snoop Dogg - Who Am I(What's My Name) Plies - Rich N*gga Shit The Notorious B.I.G. - Juicy Rich The Kid - Soak It Up MC Hammer - U Can't..
[칼럼] 쇼미더문화 - ① 힙합의역사 프롤로그 Prologue 필자가 처음 힙합이라는 음악을 접했던 건 지금으로부터 25년 전인 1992년입니다. 그 첫 곡은 서태지와 아이들의 ‘난 알아요’ 였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당시의 한국 가요계는 댄스 음악과 발라드 음악이 대세를 이루고 있었고, 그룹을 이룬 아이돌 가수들이 쏟아져 나오길 기다리는 시기이기도 했습니다. 서태지와 아이들의 ‘난 알아요’라는 곡의 장르는 댄스로 분류되어 있었습니다. 그때는 정확한 기준이 없었기에 힙합이 눈앞에 있어도 힙합을 못 알아봤던 시기이기도 했습니다. 물론 '난 알아요'가 힙합 장르로 분류되어있지 않아서 섭섭하다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본격적으로 힙합 음악을 찾아 들었던 건 중학교 1학년 때인 1997년부터입니다. 1997년은 West coast의 거장 아티스트인 투팍 아마루 ..
[칼럼] 예술과 문화 - ④ 지식인, 대중의 취향 그리고 문화 지식인이라는 표현은 과거에서도 많이 쓰였고 현대에서도 많이 쓰이는 단어입니다. 지식인은 역사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합니다. 네이버 포털의 지식인 서비스가 수년 동안 유지되면서 인터넷을 쉽게 접한 세대들은 지식인의 뜻을 '많은 것을 알고 있는 사람' 정도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이는 사회학에서 정의하는 지식인과는 다소 차이가 있습니다. 그럼 지식인은 어떠한 사람을 말하며 문화에서 지식인의 위치가 왜 중요한 까닭은 무엇일까요? 지식인의 정의 지식인의 사전적 의미는 '일정한 수준의 지식과 교양을 갖춘 사람' 입니다. 간단명료해 보이지만 정확한 기준이 없으므로 누구를 지식인이라 칭할지는 모호한 면이 있습니다. 철학, 사회학, 정치학, 민족학에서 정의하는 지식인은 약간의 차이를 보입니다. 물론 지금 모든 학문에서..
빔프로젝터 구입 요령 빔 프로젝터를 살 때 어떤 것을 기준으로 삼는가가 참 애매합니다. 그냥 TV처럼 크고 화질 좋으면 좋은 거지! 라고 하기에는 빔프로젝터라는 제품은 고려해야 할 사항이 적지 않습니다. 저는 보통 4가지 정도를 고려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① 안시루멘 / ② 프로젝터 방식 / ③ 소음 / ④ 지원 해상도. 이렇게 4가지 정도가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소비자 관점에서 가격이 가장 중요한 사항인 것은 말할 것도 없습니다. 빔프로젝터 구입 요령 사항 안시란 것은 상을 출력하는데 밝기의 크기를 말합니다. 이해를 돕기위해 예를 들면 햇볕이 강한 여름날 야외에서 핸드폰을 보면 화면이 어두워서 잘 안 보이던 적이 있던가요? 핸드폰 밝기 설정이 잘못 눌려서 낮게 되어있으면 햇볕이 밝아서 화면이 보이지 않는 현..
[MAC TIP] 윈도우에서 압축 풀면 파일명이 깨지는 현상 해결법 매킨토시는 사용자가 사용하기 편리하게끔 직관적으로 제작되었습니다. 그만큼 유연성이 윈도우에 비해서 취약합니다. 맥의 유연성이 좋다고 생각하는 분들이 있는데 오히려 사용자가 조작할 수 있는 환경을 제한해 사용자의 실수 (안정성이 확인되지 않는 파일 설치 및 레지스트리를 건드는 행위 제한) 로 인해 컴퓨터가 상하지 않게 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그래서 구동 방식이 윈도우와 다르다 보니 둘의 호환성이 떨어지는 부분이 사소한 작업에서 나오게 됩니다. 증상 맥에서 열심히 작업한 파일을 압축해서 클라이언트에게 메일로 보냈습니다. 그런데 파일이 이상하다는 답 메일을 받게 됩니다. 답신을 보고 제가 보낸 파일을 제 맥에서 압축 해제해보니 정상이었습니다. 클라이언트는 제가 보낸 압축 파일을 윈도우 환경에서 풀어..